투표합시다.

최선이 없다면 차악이라도 뽑으시길 바랍니다.

우리는 더 이상 백성이 아니라 시민이기 때문입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