짱돌들이 둘러앉아
미친 년 널뛰기로
뱃속을 다 헤집으니
돕는 내가 한심토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