Photographed & Reconstructed by Carcinogen

GX-10+24/2, F2.0, 1/1000sec.

흐릿하고 보이지 않는 눈물 가득한 슬픈 자화상.
어쩌면 그것이 진실일지도 모른다.

comment